‘편스토랑’ 윤두준, 급이 다른 먹방 클라쓰(ft. 이찬원 뿌듯)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의 귀한 손님 윤두준이 차원이 다른 먹방을 선보인다.

이수영 | 기사입력 2023/01/12 [13:19]
연예통신
‘편스토랑’ 윤두준, 급이 다른 먹방 클라쓰(ft. 이찬원 뿌듯)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의 귀한 손님 윤두준이 차원이 다른 먹방을 선보인다.
이수영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1/12 [13: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1월 13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하나라도 더 챙겨주고 싶어서 “뭐 더 해줄까?”라고 계속 묻는 이찬원과 “아니야, 괜찮아”를 무한 반복하는 윤두준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요리와 먹방을 넘나드는 훈훈한 두 남자의 환상 케미가 큰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방송에서 이찬원은 특별한 손님맞이를 위해 옛날 통닭, 소꼬리찜, 미나리낙지호롱이 등 육해공 산해진미를 모두 모은 찬또 맡김차림 한 상을 준비했다. 이어 특별한 손님의 정체가 연예계 먹방 대장이자 이찬원이 아끼는 형 윤두준인 것이 밝혀지며, 두 사람의 본격적인 이야기가 공개될 ‘편스토랑’에 많은 기대가 쏠렸다.

 

이날 공개된 VCR 속 윤두준은 이찬원이 준비한 상차림에 입을 떡 벌리고 감탄하며 말을 잇지 못했다. 앞서 공개된 3가지 육해공 보양식 외에도 쉴 새 없는 음식들이 쏟아져 나온 것. 무려 25첩 반상이 눈앞에 펼쳐지자 윤두준은 “우와, 잔치하는 거니?”라고 놀라워했다. 그러나 이찬원은 “형 또 뭐 좋아해요?”라며 뭐라도 하나 더 먹이고 싶어했다. 이에 윤두준이 “이제 그만 꺼내”라며 이찬원을 극구 만류하기도.  

 

이어 감동적인 상차림을 즐기는 윤두준의 본격적인 먹방이 시작됐다. 소울푸드 간장게장을 시작으로 윤두준은 이찬원의 정성이 가득 담긴 요리를 누구보다 맛있게, 잘 먹었다. 폭풍 흡입을 이어가는 윤두준을 보며 이찬원은 뿌듯한 듯 연신 미소를 지었다. 또 맛있게 먹는 윤두준을 보며 계속 다른 메뉴를 더 해주겠다며 신나 했다. VCR을 지켜보던 ‘편스토랑’ 식구들도 “왜 윤두준이 먹방으로 유명한지 잘 알겠다”, “너무 잘 드신다”라며 감탄했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윤두준은 이찬원을 위해 요섹남 면모도 발휘했다. 평소 먹는 것만큼 요리에도 관심이 많기로 유명한 윤두준은 이날 간장게장을 활용한 초특급 파스타를 만들었다고. 윤두준은 중식도도 능숙하게 사용하며 아이돌계 요섹남 면모를 입증했다. 또 이찬원이 자신이 만든 요리를 맛있게 먹자, 흔쾌히 메뉴 선물까지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열심히 요리하는 남자 이찬원, 맛있게 먹고 요리까지 하는 남자 윤두준. 두 사람의 즐겁고 행복한 이야기는 1월 13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 한국창업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한컷! 뉴스
이동
메인사진
길 따라 부산 여행! “도로명에 이야기를 담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