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 콘텐츠 공유·소통하는 메타버스 전시관 ‘코리아월드’ 개관

국제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 외 다양한 한류 콘텐츠 전시…한복문화 체험도

김명신 | 기사입력 2021/12/01 [11:37]

한류 콘텐츠 공유·소통하는 메타버스 전시관 ‘코리아월드’ 개관

국제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 외 다양한 한류 콘텐츠 전시…한복문화 체험도

김명신 | 입력 : 2021/12/01 [11:37]

한국문화를 사랑하는 외국인들이 직접 제작한 한류 콘텐츠를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전시관인 ‘코리아월드(Korea World)’가 문을 열었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30일 새로운 한류 수요층을 찾고 한국문화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확장 가상세계로 구현한 온라인 전시관을 처음으로 구축했다고 밝혔다.

 

‘코리아월드(Korea World)’라는 이름에는 이 전시관이 전 세계 한류 팬들이 한국문화 콘텐츠를 즐기러 모이는 장소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 확장 가상세계 전시관 ‘코리아 월드’. (사진=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  ©


전시관에서는 ▲국제콘텐츠 공모전 ‘토크토크 코리아’(Talk Talk Korea 2021)의 응모작 4만 건 중에 본선에 진출한 수상작(9개 주제) 140개 작품 ▲외국인 한국문화 홍보 전문가인 코리아넷 명예기자단과 케이영향력자(인플루언서)들의 우수 작품 ▲해문홍(KOCIS) 50주년 기념관 등 외국인의 시각에서 본 참신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전시관 안에 회의실(콘퍼런스룸)을 마련해 코리아넷 명예기자단을 포함한 외국인 한국문화 홍보 전문가들이 서로 교류하고 콘텐츠 생산의 품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울러 전시관에서는 콘텐츠(작품) 관람뿐만 아니라 가상 인물(아바타)을 활용한 사진 촬영과 관람자 간 채팅도 할 수 있다. 특히 한복과 갓 등 전통의상을 입어볼 수 있는 한국문화 체험 행사도 열리며, 전시관 콘텐츠를 활용한 특별 공모전도 이어진다.

 

참가자들은 해문홍 50주년 기념관을 둘러본 후 50주년 축하 영상을 제작하거나 전시관 작품을 관람하면서 한국 문화에 대한 느낀 점 등 자유롭게 후기 영상을 제작해 응모하면 된다.

 

전시관은 코리아월드 누리집(koreaworld.co.kr)이나, 해외문화홍보원 50주년 특별 페이지를 통해 접속할 수 있다. 해문홍은 전시관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갱신(업데이트)하고 모바일 접속과 음성 대화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보완할 계획이다.

 

한편, 국제콘텐츠 공모전(Talk Talk Korea 2021) 주제별 1등과 2등을 제외한 본선작의 순위는 공식 누리집(www.talktalkkorea.or.kr)과 누리 소통망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등과 2등 수상자는 12월 중에 열리는 ‘한류 큰잔치(K-healing ON Festival)’에서 발표할 예정이다.

 

박정렬 해문홍 원장은 “국내외 젊은 층을 겨냥해 확장 가상세계 전시관 ‘코리아월드(Korea World)’를 새롭게 구축했다”며 “외국인의 시각에서 본 다양한 한류 콘텐츠가 재확산되길 기대하며 해문홍은 앞으로도 새로운 한류 수요를 충족할 수 있도록 콘텐츠를 다각화하는 데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